본문 바로가기

앰비토이코리아

브랜드스토리

앰비토이즈 브랜드스토리

영국왕실이 선택한
로열베이비의 장난감, 앰비토이

 

2013년 영국의 왕세손비 케이트 미들턴이 로열 베이비 조지의 첫번째 장난감으로 앰비토이의 해바라기 래틀을 선택한 것은 결코 우연이 아니었습니다. 1969년 설립되어 48년의 역사를 가진 앰비토이는, 앰비토이와 함께 유년기를 보낸 영국과 유럽의 엄마들에게는 아기를 위한 최고의 ‘국민장난감’으로 꼽히고 있기 때문입니다.

네덜란드에서 설립됐지만 일찍이 영국 디자이너 패트릭 라일랜즈에 의해 창조된 수백여종의 앰비토이 월드는 상상력과 감각을 자극하는 원색의 디자인, 안전을 위한 둥근 모서리와 무독성 소재로 아기들을 위한 최선의 선택이 될 것입니다.

앰비토이 월드의 창조자, 패트릭 라일랜즈

영국 가디언지에 의해 ‘1960년대 이후 모든 가정에는 그가 고안한 장난감이 적어도 하나 이상은 있다’라고 일컬어진 패트릭 라일랜즈- 영유가 장난감의 클래식으로 자리잡은 앰비토이의 성공에는 바로 그가 있었습니다.

권위 있는 런던 왕립예술대학(RCA) 출신으로 27살에 자신의 장난감 디자인으로 영국의 각분야 미래 인재들에게 수여하는 ‘듀브 오브 에딘버러상’ 디자인 부문을 수상하면서 명성을 널리 알리게 됩니다.

1976년부터 30여 년 이상 앰비토이의 수석 디자이너로 일해온 그는 안전하면서도 아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할 수 있는 최상의 장난감을 창조했습니다. 1999년에는 오직 200여 명의 디자이너에게만 주어지는 최고의 영예인 ‘로열 디자이너 포 인더스트리(RDI)’회원으로 선출되어 업계에 남긴 공적을 인정 받았습니다.

대를 이어 유럽 엄마들의 사랑을 받는
앰비토이, 이래서 다릅니다

영유아 발달이론에 충실한 장난감
과학적으로 검증된 아동학 이론에 따라 철저하게 고안된 앰비토이는 월령별 발달수준에 따라 두뇌와 근육을 가장 잘 성장시킬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특히 엄마와 함께하는 놀이 가이드를 제공하여, 아이의 애착형성과 정서지능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됩니다.
 

독창적 디자인의 명품 장난감
장난감 디자인 역사에 한 획을 그은 패트릭 라일랜즈의 독창적인 디자인은 수차례 ‘올해의 장난감’ 상을 수상한 것은 물론, 현대디자인의 명품으로 인정받아 런던 빅토리아 & 알버트 박물관과 파리 장식미술관에 전시되는 영예를 누리고 있습니다.

 

영국왕실에 납품하는 명품장난감 ‘골트토이’ 계열
앰비토이를 산하 브랜드로 거느리고 있는 골트토이는 영국을 대표하는 완구 및 교구 제조회사입니다. 역사가 1836년으로 거슬러 올라가며 특히, 1966년 최고의 품질로 신뢰 받는 명품에게만 주어지는 로열 워런트(왕실조달 허가증)를 엘리자베스 2세 여왕으로부터 수여 받아 오랜 명성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한 장난감
앰비토이의 모든 장난감은 무독성 소재인 ABS를 채택하여 환경호르몬이 전혀 없습니다. 또한 물로 쉽게 씻을 수 있으며 열이나 화학물질에도 강합니다. 모든 모서리를 둥글게 처리하여 아이들이 마음껏 만져도 다칠 위험이 없습니다.

내 아이의 첫 번째 장난감,
앰비토이즈를 선택해야 하는 이유

내 아이가 써야 하니까! ‘안전성’ 모서리를 둥글게 처리해 아이가 가지고 놀기 안전하며, 무독성 소재인 ABS플라스틱으로 만들어 환경호르몬 걱정이 없다. 물로도 오염이 잘 씻겨 위생적이고, 열이나 화학물질에도 강하다. CE(유럽기준)), ASTM(미국기준), KC 인증을 모두 받은 제품으로 아이가 물고 빨아도 인체에 무해하다.
전 세계 엄마가 인정!‘브랜드’ 영유아 장난감 분야에서 독창적인 제품으로 손꼽히는 앰비토이즈는 이미 전세계 1백여 개국 엄마들의 아낌없는 지지와 사랑을 받아온 베스트셀링 장난감이다. 영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앰비토이즈는 세계에서 가장 안전하고 독창적인 유아완구를 생산하는 회사로 유명하다.
똑똑해지니까!‘교육 효과’ 앰비토이즈 특유의 밝은 컬러가 아이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아이가 만져 보면서 스스로 이해할 수 있는 단순하지만 아이 발달 단계에 맞는 독창적인 놀이법을 숨겨뒀다. 우수한 디자인이 아이의 감각 발달을 촉진하고 상상력과 호기심을 키워줄 수 있다.

첨부파일

공유하기


맨 위로 이동